Toggle Menu

Pure Calligraphy

  • 순수작품
  • 순수작품

아름다움

undefined

undefined


아름다움은 오래 머무르지 않고명예는 영원히 함께 할 수 없다

 

김려선생의 좌우명을 영묵 강병인 쓰다/2011

샘터 '옛 공부벌레들의 좌우명" 본문 글씨


 

1234567891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