Toggle Menu

Pure Calligraphy

  • 순수작품
  • 순수작품

개/2014

undefined

개/30×55cm/화선지에 먹/2014

 
개 2014  2014 hangeul dog, kangbyungin

'세상을 향해 짖는 즐거운 상상'전 출품작
 

 

나도 개다

그러니 언제든 물을 수 있다

 

세월호 참사,

 

사랑하는 부모, 형제, 어린 자식들이

아무 이유도 없이

그리고 살릴 수 있었음에도

살리지 못했다.
 

국가는 무엇때문에 존재하고

정부는 무엇때문에 존재하는가.

 

대통령은

각료는

그리고 국가의 녹을 먹는 모든 이들은

왜 존재하는가.

 

국민의 재산과 목숨을 지켜달라고

국민은 세금내지 않는가.

 

그럼에도 책임자 자리에 있는

이들은 진실을 외면하려 한다.

국민을 무시한다.

 

그렇게 국민의 생명을 가벼이 여긴다면

국민들도 가만히 있을 수 없다. 

 

 

2014.

강병인.

 

 

 

. . .
무단복제나 모방은 창작자의 저작권을 침해하는 것입니다.

 

 

 

12345678910